뉴스 N포토 오피니언 독자마당
   보령시민신문을 시작페이지로  ㅣ  즐겨찾기에 추가  ㅣ
 최종편집: 2021.10.18 월 23:20
> 뉴스 > 뉴스 > 자치행정
     
민생현장 및 민원상담 건의사항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주민생활과 밀접한 소규모 숙원사업 건의 많아
2020년 12월 10일 (목) 18:20:50 조광석 ksym0517@hanmail.net
   
보령시는 지난 10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관계 부서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생현장 및 민원상담 건의사항 추진상황 보고회(사진)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지난해와 올해 민생현장 방문과 민원상담의 날 운영, 도서순방 등 각종 건의 민원에 대해 주민 불편 및 고충사항의 처리 실태를 점검함으로써 시민만족과 행정의 신뢰도를 향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에 따르면 민원 건의사항은 지난해 647건 및 올해 559건 등 모두 1206건이며, 이중 처리완료 710건(58.9%), 연내 처리 19건(1.6%), 2021년 이후 연차처리 326건(27%), 수용곤란 122건(10.1%), 타 기관이첩 29건(2.4%)로 나타났다.

건의사항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건설 214건(20%), 도로 163건(13.5%), 사회복지 131건(10.7%), 교통 101건(8.4%) 순으로 나타나 주민생활과 밀접한 소규모 숙원사업에 대한 건의가 집중됐다.

또한 건의사항 해결에 필요한 예산은 827건에 5572억 원으로 이중 지난해에는 252건 370억 원, 올해는 312건 604억 원을 반영 완료했고, 내년에는 175건 675억 원을 반영해 추진키로 했다.

특히, 건설과 도로, 사회복지, 수도, 교통 분야 588건의 건의사항 처리에 전체 소요예산의 50%에 육박한 2782억 원이 소요되며, 100억 원 이상 대단위 사업으로는 오천항~천북케이블카 설치, 원산~효자도 연도교설치, 해안도로~대천방조제 교량건설 등 10건에 3063억 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동일 시장은 “법률·제도·예산상 제약으로 수용이 곤란한 민원에 대해서는 민원인에게 충분한 이해로 설득하고, 추후 법률이나 규칙 변경 및 규제 개선 여부를 꼼꼼히 챙겨 끝까지 만족시키는 적극 행정을 펼쳐주길 바란다”며, “대단위 사업도 많이 포함되어 있는데 이는 열악한 지방재정 여건을 감안해 정부예산을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광석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시민신문(http://www.b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5-140 충남 보령시 중앙로 122(대천동) | 제보 및 구독ㆍ광고 041) 931-9951, 931-9952 | 팩스 041-931-9953
사업자등록번호 : 313-81-09148 | 대표이사ㆍ발행인 :손동훈 | 편집인:조광석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영란
Copyright 2009 보령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rcnews.co.kr